default_setNet1_2

제주도, 청년 구직자 지원금 50만원

기사승인 2021.09.14  22:34:48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ad27

제주도는 이달 9일부터 10월 29일까지 일정으로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구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미취업 청년 대상으로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신청을 받고 있다.

지원 대상은 공고일인 9월 9일 기준 제주도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는 만19~39세 이하의 청년 중 취업 또는 창업을 하지 않은 최종학교 졸업자(중퇴자 포함)다. 신청일 기준 고용노동부 고용정보사이트 워크넷(work.go.kr)에 구직등록이 되어있어야 한다. 고용보험에 가입되어 있지 않거나 사업자등록증이 없어도 신청할 수 있다. 고용보험 가입을 했더라도 주 20시간 이하 근무하는 경우는 신청할 수 있다.

구직청년 재난긴급 생활지원금 지원예산은 50억 원으로 예산 소진 시까지 순차적으로 미취업 청년 1만명에게 지급한다.

신청은 행복드림제주(happydream.jeju.go.kr)에서 할 수 있다. 워크넷 홈페이지에서 발급한 구직등록확인증과 최종학력 졸업증명서를 첨부하고, 주 20시간 이하 근로자는 근로계약서를 추가 제출하면 된다.

지원금은 1인당 50만 원이며, 자격요건 심사 후 10월 중순부터 본인 계좌로 지급한다.

이번 구직청년 재난긴급생활지원금은 정부지원 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과는 중복 수급 가능하다. 하지만 제주형 제5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지원대상인 프리랜서, 특고, 예술인, 청년후계영농어가는 중복 지급되지 않는다. 또한, 실업급여를 받고 있거나 더큰내일센터 탐나는 인재 참여자의 경우에도 지원에서 제외한다.

[제주레저신문이 창간 10주년을 맞았습니다. 다가올 10년을 위한 후원금을 접수합니다.
신한 110-339-299784. 강민식 제주레저신문] 

강민식 기자 kminsik@leisuretimes.co.kr

<저작권자 © 제주레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