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조수빈 앵커 제주도 홍보대사

기사승인 2019.07.10  21:34:05

공유
default_news_ad1
   
   
 

서귀포시 하원동 출신 프리랜서 방송인 조수빈(전 KBS 아나운서)씨가 제주도 홍보대사로 활동한다.

제주도는 이달 10일, 제주 관광, 문화, 농‧수‧축산물 홍보를 위해 방송인 조수빈씨를 홍보대사로 위촉한다고 밝혔다. 임기는 2년.

원희룡 지사는 10일, 제주도청 도지사 집무실에서 홍보대사 위촉패를 전달하고, 향후 홍보 활동 계획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원 지사는 “제주에 뿌리를 단단히 두고 있는 방송인으로써 활발하게 활동하면 제주도 홍보는 저절로 될 것”이라며 “제주도와의 연결고리를 바탕으로 마음껏 목표하는 방향으로 활약해 달라”고 당부했다.

조수빈씨는 “제주도를 세계에 많이 알리는데 기여하고 싶고, 제주도와 관련된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있다”며 “제주도에 의미 있는 일, 재밌는 일을 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조수빈씨는 공영방송 KBS 31기 공채 아나운서로 데뷔해 4년간 KBS 1-TV 간판 뉴스인 ‘KBS 뉴스9’ 메인 앵커로 활약했다. 

제주레저신문 leisuretimes@leisuretimes.co.kr

<저작권자 © 제주레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