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국공립대총장협의회 4‧3평화공원 방문

기사승인 2022.12.02  19:36:00

공유
default_news_ad1
   
 

전국 국공립대총장협의회(회장 이호영 창원대 총장)가 이달 2일, 4‧3평화공원을 방문해 상설전시실을 돌아보고 4‧3의 진실과 4‧3 해결의 남은 과제 등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이번 제주대학교 김일환 총장의 주선으로 마련됐으며 고희범 제주4‧3평화재단 이사장과 양조훈 4‧3중앙위원의 안내로 진행됐다.

고희범 이사장은 “전국의 국공립대 총장들이 함께 4‧3평화공원을 방문한 것은 처음”이라면서 “4‧3이 정의로운 해결을 향해 여기까지 올 수 있었던 데는 전국의 양심적인 인사들, 전국의 교육감과 지방의회까지 모두 나서 힘을 모아준 덕분이었다”고 감사를 표시했다. 고 이사장은 또 앞으로도 대학 현장에서 4‧3에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다.

전국 국공립대 총장들은 양조훈 4‧3중앙위원의 해설을 들으며 4‧3평화기념관 상설전시실을 둘러본 뒤 “4‧3의 진실을 새롭게 알게 됐다”며 “더 많은 홍보가 필요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총장협의회장인 창원대 이호영 총장은 “4‧3의 진실을 정확하게 알게 됐고 화해로 나아가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면서 ”4‧3의 역사적 의미와 평화 인권의 가치, 화해와 상생을 통한 치유의 정신을 기려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전국 국공립대총장협의회는 전국 18개 국·공립대 총장이 참여해 대학 정책 현안을 논의하고 교류하는 협의체다.  

제주레저신문 leisuretimes@leisuretimes.co.kr

<저작권자 © 제주레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