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제주유나이티드 강점은 이것!

기사승인 2020.09.22  11:38:36

공유
default_news_ad1
   
 

K리그2 1위'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가 안정적인 경기력과 함께 1부리그 승격을 향한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제주는 최근 9경기 연속 무패(6승 3무)와 함께 12승 5무 3패 승점 41점으로 리그 선두다. 제주가 무서운 이유는 탄탄한 공수 균형에 있다. 제주는 리그 최다 득점 2위(36골)과 리그 최소 실점 2위(19골)을 기록하고 있다.

각종 지표를 보면 제주의 강점이 두드러진다. 공격지역 패스 최다 1위(1612개)를 기록하고 있다. 반면 수비지역 패스는 최소 1위(1263개)에 그친다. 역습과 실점 빌미를 제공하는 볼미스 도 가장 적다. ‘파이널 서드'(경기장을 세로로 삼등분 했을 시, 가장 상대편 진영)를 적극 공략하면서 간결하고 정확한 후방 빌드업으로 실점 빌미를 최소화한다.

제주의 스리백은 공격적이다. 정우재, 안현범 등 윙백들이 파이널 서드 공간으로 대거 침투하고 패스 줄기를 다채롭게 가져가기 때문에 공격 루트가 다양해졌다. 최근 6경기에서 17골. 주민규 4경기 연속골, 이동률 5경기 연속 공격포인트(3골 3도움), 안현범 2경기 연속골 등은 우연이 아니다.

남기일 감독이 구상했던 '찬스를 많이 만드는 축구'가 그대로 구현되고 있다. 선수들도 느끼고 있다. 정우재는 "확실히 다르다"라고 운을 뗐다. 현재 정우재는 공격지역 패스 전체 1위(222개)다. 정우재는 "제주는 항상 상대의 '파이널서드'를 중심으로 도전적인 패스와 강력한 압박을 가하고 또 다른 찬스를 노린다"고 말했다.  

제주레저신문 leisuretimes@leisuretimes.co.kr

<저작권자 © 제주레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