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하루 200번 112에 전화, 50대 '구속'

기사승인 2019.10.07  14:58:16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ad27
 하루에 200번 이상 112에 전화를 건 50대 남성이 상습적으로 경찰에게 폭언을 해온 혐의로 구속됐다.

제주동부경찰서는 지난해 9월부터 약 1년간 5000번 이상 112에 전화해 폭언을 일삼은 A씨(54)를 정보통신법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고 7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추석연휴인 지난달 12일 같은 혐의로 경찰에 한 차례 검거됐다가 풀려났지만 지난 2일 밤에도 112에 200번 넘게 전화를 걸고 폭언을 하면서 체포됐다.

앞서 2014년 A씨는 112에 '날 잡아가라'고 허위신고를 해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집행유예 선고를 받았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외롭고 사회에 불만이 있어 112에 전화를 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의 반복적인 폭언을 막기 위해 구속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돱뒪1 <돱뒪而ㅻ꽖듃>瑜 넻빐 젣怨듬컺 而⑦뀗痢좊줈 옉꽦릺뿀뒿땲떎.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